봄을 부르는 봄동 겉절이 만들기

2016. 1. 27. 09:30
반응형

 

봄을 부르는 봄동 겉절이 만들기

 

 

날이 좀 풀리니 금새 봄이 올것 같은 기분이 드네요.

장에가니 파릇파릇한 봄동이 많이 나왔있더라구요.

파릇파릇 싱싱한 봄동으로 아삭아삭 달큰한 봄동 겉절이를 만들어봤어요.

아삭하고 고소하게 무쳐낸 봄동 겉절이가 식탁에 오르니

한결 봄이 찾아온거 같아요.

 

 

 

추위를 이겨낸 맛도 좋고 영양도 좋은 봄동은

고소하고 단맛이 나서 봄동 겉절이도 해먹고 봄동전,

봄동샐러드를 만들어 먹어도 맛이 좋답니다.

 

 

 

봄동 겉절이 재료 : 봄동1포기, 굵은소금3t, 청홍고추

겉절이 양념장 : 고춧가루2.5T, 멸치액젓or까나리액젓2T, 다진마늘1T, 설탕0.5T, 식초0.5T,

매실청0.5T, 참기름1T, 통깨 조금

 

 

1. 봄동은 밑동을 잘래내고 한잎씩 띠어 씻어주구요.

겉절이는 아삭아삭한 맛이 좋으니 살짝만 절여줄꺼예요.

봄동에 굵은 소금을 골고루 뿌려 20분간 절여줍니다.

 

 

 

2. 분량대로 겉절이 양념장을 만들어주세요.

 

 

 

3. 절인 봄동을 헹궈 낸 후 큰잎은 먹기 좋게 갈라주세요.

 

 

 

4. 겉절이 양념장이랑 청홍고추를 넣고 조물조물 버무려 준 후

마지막에 참기름이랑 통깨를 솔솔 뿌려 버무려주세요.

 

 

 

봄을 부르는 아삭아삭 고소하고 달큰한 봄동 겉절이 완성이예요.

 

 

반응형
, , , ,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 429 430 431 432 433 434 435 436 437 ··· 467

총 3,216,428명이 방문했어요.

오늘 43명 | 어제 87명

Blogger is 세미짱 & Simplify v1.1 made by OPNay